최근 논란인 주차장 무료 꼼수(악용하지 마세요..)

요즘 전국적으로 악용 시도가 너무 많을 것 같은 주차장 무료 꼼수인데요.

한 차량이 공영 주차장에 정상적으로 입장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상하게 바로 주차하지 않고 그대로 돌려서 나가는 것 같은데요. 하지만 차단봉이 올라가자 후진을 하고 그 다음에야 주차를 합니다. 차량은 이렇게 600번이나 넘게 무료 주차를 해왔다고 합니다.

무료 주차

Table of Contents

무료 주차 방법?

우리는 보통 주차장마다 짧으면 10분 정도, 길면 30분 정도 무료 회차 시간이 있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이것은 바로 그것을 악용한 수법인데요. 나갈 때는 6시 이후 차단봉이 올라가거나 차단봉 옆의 사각지대 공간을 이용하여 출차 하였다고 합니다.

문제는 이 뉴스가 나가고 신박하다며 저 방법을 시도하는 사람들이 있는데요. 댓글만 보아도 천재적이고 똑똑하다고 나도 써먹어야겠다고 생각합니다. 이제 전국 주차장들이 전부 긴장해야겠다는 반응이 나옵니다.

하지만, 결론부터 말하자면 시도조차 하지 마세요.

왜냐하면 정작 나갈 때 무조건 문제가 생기기 때문인데요. 뉴스에 나온 주차장은 6시 이후에는 그냥 나가라고 차단봉이 원래 올라가는 곳이었습니다. 또한, 결정적으로 차단봉 옆의 사각지대로 몰래 나갔다는 것인데요. 애초에 문제가 있다면 주차장 자체가 문제인 것이지 나가는 척 인식만 하고 다시 주차하는 주차장은 없다는 것입니다.

또한 차단봉 옆으로 차가 지나갈 정도로 공간이 만들어지지도 않습니다. 그리고 번호판을 인식하지 못하거나 입차 기록이 없는 차량에 대해 차단봉이 올라가지 않습니다.

사람이 없다면 호출한 다음에 출차가 가능합니다. 그리고 요즘에는 모든 주차장에 cctv가 설치되어 있기 때문에 꼼수로 몇 번 금액을 피했다 하더라도 결국엔 추적이 가능합니다.

게다가 적발되면 편의시설 부정용법에 걸려 검찰에 기소까지 됩니다. 고작 몇 천원 아끼려다가 빨간 줄을 그어져 인생 하드모드로 살게 될 수 있으니, 시도하려는 노력은 없었으면 합니다.

정보가 도움이 되셨다면, Subscribe NOW NEWS !

함께 읽으면 좋은글

Leave a Comment

쿠팡 배너
X